KEB하나은행-율촌, '하나 100년 기업승계 서비스'
KEB하나은행-율촌, '하나 100년 기업승계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은 12일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파르나스타워에서 법무법인 율촌과 '하나 100년 기업승계 서비스'의 법률자문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후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장(사진 왼쪽에서 3번째)과 윤희웅 법무법인 율촌 공동대표(사진 왼쪽에서 2번째), 소순무 사단법인 온율 이사장(사진 왼쪽에서 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12일 법무법인 율촌과 '하나 100년 기업승계 서비스'의 법률자문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장(사진 왼쪽에서 3번째)과 윤희웅 법무법인 율촌 공동대표(〃2번째), 소순무 사단법인 온율 이사장(〃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KEB하나은행은 13일 법무법인 율촌과 '하나 100년 기업승계 서비스' 법률자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12일 체결된 이번 MOU는 지난 5월 출시한 하나은행의 기업승계 종합컨설팅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 컨설팅은 가족간 자산문제를 사전에 방지하는 '리빙 트러스트(Living Trust) 서비스', 중견·중소기업의 안정적인 후계자 승계를 지원하는 '기업승계 서비스', 기업상장(IPO) 매각 및 인수를 지원하는 '기업매각 서비스' 등으로 구성돼 있다.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장은 "최근 고령사회로 진입하면서 기업승계에 대한 컨설팅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서비스가 고객들의 성공적인 기업승계를 위한 토털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외부 전문기관과 협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