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증권-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업무협력 MOU체결
흥국증권-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업무협력 MOU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권 등 지식재산 기반 금융투자 상호협력···"시너지 증대 기대"
주원(왼쪽) 흥국증권 대표이사와 김문수 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대표이사(오른쪽)가 MOU 협약을 체결하고 양해각서를 들어보이고 있다.(사진=흥국증권)
주원(왼쪽) 흥국증권 대표이사와 김문수 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대표이사(오른쪽)가 MOU 협약을 체결하고 양해각서를 들어보이고 있다.(사진=흥국증권)

[서울파이낸스 김호성 기자] 흥국증권(대표이사 주원)과 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대표이사 김문수)은 특허권 등 지식재산(IP)을 기반으로 특허권수수료 유동화 등 IP관련 금융투자상품 활성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양사는 6월 12일 흥국증권 광화문 본사에서 특허권 등 지식재산(IP)기반 금융사업 활성화를 위해 딜 소싱, 금융구조화 및 마케팅 등에 있어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흥국증권 주원 대표이사는 “IP펀드운용에 대한 노하우를 보유한 아이디어브릿지 자산운용과 흥국증권의 IP전문인력과의 상호 협업을 통해 IP기반 금융투자 사업에 있어서 새로운 시너지를 창출해 낼 수 있을 것” 이라고 기대했다. 

아이디어브릿지자산운용 김문수 대표이사도 “이번 MOU체결을 통해 양사가 가진 장점을 최대한 발휘하여 Start-up 기업과 중소벤쳐기업 등을 중심으로 다양한 금융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흥국증권은 증권업계 최초로 지식재산에 특화된 IP투자팀을 구성하여 운영 중으로, 양사는 올해 4월에 ‘아이디어브릿지-흥국 IP로열티 유동화 전문사모펀드1호’ 상품을 성공적으로 출범 시킨 바 있다.

한편 정부가 지난해 12월 ‘지식재산(IP) 금융 활성화 종합대책'을 발표한 이후 민간부문에서 IP를 기반으로 하는 금융지원이 활발이 모색되는 분위기다.  이번 양사의 MOU 체결에 대해서 역시 금융투자업계와 IP금융업계의 관심이 높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