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강원, IATA서 예약용 '투 레터 코드' 배정
플라이강원, IATA서 예약용 '투 레터 코드' 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라이강원은 최근 예약·발권을 위한 투 레터 코드(2-Letter Code)로 4V를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로부터 배정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플라이강원)
플라이강원은 최근 예약·발권을 위한 투 레터 코드(2-Letter Code)로 4V를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로부터 배정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플라이강원)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플라이강원은 최근 예약·발권을 위한 투 레터 코드(2-Letter Code)로 4V를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로부터 배정받았다고 12일 밝혔다. 4V 코드는 플라이사업 계획에 담긴 4가지 정당성과 목표 달성을 상징하는 'Four Victory'를 의미한다.

항공사는 예약·발권·정산 등 정상적인 운송 영업과 운항·관제 등 업무를 위해서는 IATA와 국제민간항공기구(ICAO)로부터 항공사 고유의 코드를 각각 배정받아야 한다. 이는 통상적으로 꽤 긴 시간이 소요되고 까다로운 심사 절차를 거쳐야 하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플라이강원은 "사업계획을 수립할 때 △사업이 국가에 도움이 되는가 △항공 및 관광산업발전에 도움이 되는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가 △다음 세대를 위해 도움이 되는 사업인가 등 4가지 정당성을 가장 중요시하고 염두에 뒀다"고 설명했다.

플라이강원 관계자는 "원하는 코드를 부여 받게 된 것은 목표 달성의 긍정적인 징조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월 국내·국제항공운송면허를 취득하고, 현재 운항증명(AOC) 수검을 진행 중인 플라이강원은 공개 채용을 통해 일반, 영업, 공항서비스직군의 신입 및 경력 직원 1차 채용을 마무리했다. 회사는 오는 7월 신입 객실승무원 입사, 8월 양양 사옥 입주, 10월 국내선 취항, 12월 국제선 취항 등 계획된 사업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도입이 확정된 3대의 항공기 외 2020년 추가 도입 예정인 항공기에 대한 검토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