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이탈리아 에스프레소 특화' 파스쿠찌 매장 개점
SPC그룹 '이탈리아 에스프레소 특화' 파스쿠찌 매장 개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문을 연 파스쿠찌 이탈리아 콘셉트 특화 매장에서 이탈리아 파스쿠찌 본사의 수석 바리스타 에디(가운데)가 모델들과 함께 모카포트 바와 음료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SPC그룹)
11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문을 연 파스쿠찌 이탈리아 콘셉트 특화 매장에서 이탈리아 파스쿠찌 본사의 수석 바리스타 에디(가운데)가 모델들과 함께 모카포트 바와 음료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SPC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모카포트로 만드는 이탈리아 커피 맛보세요."  

SPC그룹은 11일 커피전문점 파스쿠찌가 이탈리아 에스프레소 브랜드임을 강조하는 '이탈리아 콘셉트 특화 매장'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열었다. 파스쿠찌의 이탈리아 콘셉트 특화 매장에 대해 SPC그룹은 "'모카포트 바'를 별도로 운영하며, 다양한 이탈리아식 푸드 메뉴를 갖춘 것이 특징"이라고 소개했다. 

SPC그룹에 따르면, 수증기와 압력을 이용해 커피를 추출하는 기구인 모카포트는 에스프레소를 즐겨 마시는 이탈리아 가정의 필수품으로 꼽힌다. 모카포트 바에선 △모카포트로 만드는 기본 커피 △냉침(커피나 차 등을 오랜 시간 차갑게 우리거나 식힌 것)한 에스프레소를 다양한 향미를 가진 우유와 섞은 '오레그랏세' △아이스크림과 에스프레소가 어우러진 '아포가또' 등 7종의 모카포트 메뉴를 선보인다.
 
모카포트로 추출한 차(티) 음료 7종도 만날 수 있다. 대표적 메뉴는 아쌈(Assam)티에 달콤한 사과즙과 럼(Rum)을 넣어 만든 '애플 차이 칵테일'로, 저녁 식사 전 간단한 음료와 주전부리를 즐기는 이탈리아의 '아페르티보'(Aperitivo) 문화를 적용한 것이다. 

매장에서 직접 만드는 이탈리아식 빵인 '포카챠'와 '파니니', 이탈리아식 아이스크림 '젤라또', 이탈리아식 디저트 음료 '그라니따' 등도 판매한다. 뿐만 아니라 낮에 커피, 저녁은 맥주를 마신다는 뜻인 '낮커밤맥'을 적용해 수제맥주 3종과 안주(햄, 치즈, 과일 등을 담은 플래터)를 취급한다.  
 
이탈리아 콘셉트 특화 매장에선 개점 기념 이벤트를 연다. 이탈리아 파스쿠찌 본사의 수석 바리스타 에디와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가 12일 모카포트 바에서 직접 커피를 만들어 손님들에게 대접한다. 파스쿠찌 콘텐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공유 이벤트에 참여한 선착순 100명에겐 5만원~7만원 상당의 파스쿠찌 기획상품이 포함된 서프라이즈 팩을 준다. 자세한 내용은 파스쿠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