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레미아-강호항공高, 산학 협력 교류 MOU
에어프레미아-강호항공高, 산학 협력 교류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프레미아는 11일 강호항공고등학교와 산학 협력 교류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심주엽 에어프레미아 대표와 이종명 강호항공고등학교 교장이 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프레미아)
에어프레미아는 11일 강호항공고등학교와 산학 협력 교류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심주엽 에어프레미아 대표(왼쪽)와 이종명 강호항공고등학교 교장이 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프레미아)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에어프레미아는 11일 강호항공고등학교와 산학 협력 교류 협약(MOU)을 체결했다. 심주엽 에어프레미아 대표와 이종명 강호항공고등학교 교장은 이날 협약서 체결과 장학금 전달을 위해 협약식에 참석했다.

에어프레미아와 강호항공고등학교는 산학 협력 MOU를 통해 항공산업 최신동향과 자료 교환, 교육과정 협의 및 자문, 교육실습을 위한 상호 인적‧물적 교류를 증진키로 했다. 강호항공고등학교는 국토교통부가 지정한 항공정비사, 항공기초인력 양성사업 기관이다.

이번 협력은 산업현장 직무와 관련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자는 양 기관의 공동 목표에서 이뤄졌다. 

심 대표는 "크게 늘어나는 항공 수요에 비해 전문인력 양성이 미처 따라가지 못하는 부분이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당장 채용을 못하더라도 중장기적 관점으로 산업계 내의 협력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에어프레미아 관계자는 "협약을 계기로 우수한 정비인력 양성을 통해 항공인력 수급 기반을 강화하고 지방고등학교 졸업생 우선 채용의 길을 열겠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는 창업정신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2020년 9월 취항을 목표로 이달 중 변경면허를 신청할 예정이다. 현재 미국 항공제조업체인 보잉(Boeing)사의 787-9 신조기 3대에 대한 본 리스계약을 완료했으며 추가 기재도입을 위해 복수의 리스사, 보잉사와 협상을 진행 중이다. 첫 취항 예정지는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이며 일본, 홍콩 등을 추가로 취항하고 2021년부터는 미 서부의 LA, 산호세 지역에 취항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