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톰슨 로이터 자금세탁방지 교육 프로그램 도입
신한은행, 톰슨 로이터 자금세탁방지 교육 프로그램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 자금세탁방지 업무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톰슨 로이터의 자금세탁방지 교육 프로그램을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톰슨 로이터는 세계 110개국 국가 기관과 기업에서 인정받고 있는 컨설팅 기업이다.

신한은행은 10일부터 해외점포 주재원들과 본점 컴플라이언스 업무 담당 직원 및 관련 부서 실무자 등 600여명을 대상으로 해당 교육 과정을 시작했다. 이 들은 3개월 동안 자금세탁방지제도와 경제 제재 조치에 대한 개념, 법규 및 제도, 업무처리 절차, 주요 자금세탁 거래 유형, 최근 동향 등을 숙지하면서 업무 역량을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으로 높여갈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향후 기존 국내 전문 교육기관 프로그램과 이 교육 과정을 병행할 예정이다. 또 심화 교육 과정을 추가로 운영해 국내 및 글로벌 자금세탁방지 업무 전문가를 양성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