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 김기홍 회장 등 그룹 경영진 자사주 40만주 취득
JB금융, 김기홍 회장 등 그룹 경영진 자사주 40만주 취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홍 JB금융지주 회장. (사진=JB금융)
김기홍 JB금융지주 회장. (사진=JB금융)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김기홍 JB금융그룹 회장이 주가 부양을 위해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

JB금융은 김 회장 2만500주를 비롯해 지주의 권재중 부사장 등 경영진 6명이 지난달 말부터 이달 초까지 6만1583주, 약 3억3000만원 규모의 JB금융지주 주식을 매수했다고 10일 밝혔다. 

JB금융의 계열사 경영진도 자율적으로 지주 주식 약 33만주를 취득했다. 책임경영 의지를 다지는 한편, 향후 경영 성과 및 그룹 방향성에 대한 자신감이 반영된 것이라는 게 JB금융 측 설명이다.

JB금융의 주가는 지난 1월2일 장중 52주 신저가(5210원)를 기록한 뒤 지지부진한 상태다. 지난 7일 종가 5740원을 기록했다.

지난 3월 신임 회장으로 취임한 김 회장은 내실을 기초로 한 질적 성장과 주주친화적 경영을 바탕으로 기업가치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노력할 것임을 지속적으로 밝혔다.

JB금융 관계자는 "지주 주가가 내재가치와 양호한 실적 대비 저평가돼 있다고 인식하고, 그룹사 전 경영진이 자율적으로 자사주를 매입했다"며 "이는 향후 실적에 대한 자신감과 주가 부양을 위한 책임경영 의지를 내비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