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에 200억원 지원 
포스코,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에 200억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포스코)
(사진=포스코)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포스코가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기 위해 5년간 총 200억원을 출연한다고 9일 밝혔다. 

포스코가 200억원, 중소벤처기업부가 100억원 등 총 300억원을 지원하고 중소기업중앙회·대한상공회의소·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등과 함께 사업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과 '스마트화 역량강화 컨설팅'으로 구성된다.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은 정부와 대기업이 스마트공장 구축을 원하는 중소기업에게 사업당 최소 2000만원에서 1억원까지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현재 2019년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있으며, 5년간 500개 중소기업이 혜택을 받을 예정이다.

이 사업을 위해 포스코는 포스코ICT·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포스코인재창조원 등 그룹내 각 분야별 전문가로 스마트 추진단을 구성해 에너지절감·재고관리·생산라인 자동화 등 공장 스마트화를 지원한다.

'스마트화 역량강화 컨설팅'은 포스코 전문 컨설턴트가 제철소 혁신활동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참여기업에 직접 전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