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전자증권 D-100 앞두고 성공결의 다져
한국예탁결제원, 전자증권 D-100 앞두고 성공결의 다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7일 전자증권제도 시행 100일을 앞두고 서울사옥에서 전자증권제도 시행 및 시스템 오픈 성공결의대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예탁결제원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태스크포스(TF)와 시스템 개발업체 임직원 등 총 70여명이 참석해 전자증권시스템 구축 사업 경과 및 향후 일정을 점검하고 남은 기간 제도 시행 준비와 시스템 구축에 만전을 기하자는 결의도 다졌다.

현재 예탁결제원은 전산프로그램 개발을 마치고 증권회사, 은행, 발행회사, 명의개서대행회사, 자산운용회사 등 자본시장 참가자 약300여개가 참여하는 대내외 시스템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전자증권제도 도입은 종이증권 기반의 우리나라 자본시장 패러다임을 대전환시키는 중차대한 역사적 과업"이라며 "이번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모든 관계자는 사명감과 자부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