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최종 8명' 선발
삼성물산 패션,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최종 8명' 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스타그램 '좋아요' 6352개 받은 25살 스페인 청년 바누 1위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제조·유통 일괄(SPA) 브랜드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콘테스트인 '에잇 바이 미'(#8SXME·8seconds X ME)를 통해 선발된 최종 8명(오른쪽 둘째가 1위 바누)과 모델 한현민(왼쪽 첫째)이 서울 서초구 반포동 잠수교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제조·유통 일괄(SPA) 브랜드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콘테스트인 '에잇 바이 미'를 통해 선발된 최종 8명(오른쪽 둘째가 1위 바누)과 모델 한현민(왼쪽 첫째)이 서울 서초구 반포동 잠수교 위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4일 제조·유통 일괄(SPA) 브랜드 에잇세컨즈의 일반인 모델 선발 대회인 '에잇 바이 미(#8SXME·8secondsXME)' 결승을 거쳐 최종 8명을 가려냈다고 밝혔다. 삼성물산 패션에 따르면, '인스타그램 좋아요'(LIKE)를 통해 가려낸 에잇 바이 미 최종 8명은 총 상금 2400만원(1위 1000만원, 2~8위 각각 200만원)을 받고, 3개월 동안 에잇세컨즈 화보와 영상을 찍는 등 브랜드 홍보·마케팅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1위를 차지한 바누는 스페인 국적 25살 청년으로 한국에서 모델을 꿈꾼다. 바누는 인스타그램 좋아요를 6352개나 받았는데, "재미로 시작해 본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선발 콘테스트를 통해 자신감을 회복했고 내안에 또 다른 나를 발견한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기쁨을 내비쳤다. 
 
바누에 이어 △'쥰나의 행복한 하루' 유튜버 스타 이주은 △모델 지망생 서민준 △패셔니스타 교육자를 지향하는 이정환 △남친룩의 정석 신윤제 △대한민국 대표 플러스 사이즈 모델을 꿈꾸는 전가영 △인스타 팔로워 10만을 희망하는 최연소 도전자 최은아 △'뼛속까지 모델'로 인정받은 박기문이 2~8위로 뽑혔다. 

삼성물산 패션은 지난 4월15일부터 한 달반 동안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에잇 바이 미 캠페인을 펼쳤다. 일반인 모델 신청자는 약 4000명이었고, 톱(TOP) 20을 뽑기 위한 1차 투표엔 6만6000명이 참여했다. 최종 8명 선정을 위한 파이널 투표 참여자는 4만9000명으로 집계됐다. 
 
손광섭 삼성물산 패션 마케팅홍보담당 상무는 "에잇세컨즈를 입음으로써 가장 멋진 본인의 모습을 발견하고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손 상무는 "업계 최초로 인스타그램 투표로 진행된 일반인 모델 선발 콘테스트를 통해 성공적인 브랜딩을 펼쳐나가는 한편 지속적인 캠페인을 발굴하는 등 진정성 있는 브랜드로 만들 계획이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