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차량용 프로세서 본격 출시···글로벌 시장 공략
삼성전자, 차량용 프로세서 본격 출시···글로벌 시장 공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우디 신형 모델 '엑시노스 오토 8890' 탑재
삼성전자 차량용 반도체, 엑시노스 오토 8890.(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차량용 반도체, 엑시노스 오토 8890.(사진=삼성전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삼성전자가 차량용 프로세서 시장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삼성전자는 '엑시노스(Exynos Auto) 오토 8890'을 탑재한 아우디의 신형 차량 A4 모델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엑시노스 오토 8890'은 아우디 차량에 적용한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3세대 MIB(Modular Infotainment Platform)에 탑재돼 차량의 각종 정보를 관리하는 메인 프로세서 역할을 한다.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운행 정보나 차량 상태 등 정보 요소와 멀티미디어 재생과 같은 오락 요소를 결합한 첨단 장비다. 운전자와 동승자에게 각종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엑시노스 오토 8890'은 8개 중앙처리장치(CPU) 코어와 12개의 그래픽 처리장치(GPU) 코어를 탑재한 강력한 성능의 프로세서다. 차량 상태 제어, 내비게이션, 멀티미디어 재생 등 다양한 기능이 원활하게 실행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다중 운영체제(OS)를 지원하며, 최대 4개의 디스플레이를 동시에 구동시킬 수 있어 혁신적인 인포테인먼트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삼성전자는 기대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가을 유럽에서 출시 예정인 아우디 A4를 시작으로 차세대 모델에도 '엑시노스 오토' 제품을 공급하며 차량용 프로세서 기술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규한 삼성전자 DS 부문 부품플랫폼사업팀 상무는 "아우디의 신형 A4 출시로 오랜 기간 협업한 결실을 보게 됐다"며 "혁신적인 인포테인먼트 환경을 구현해 운전자와 탑승자 모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