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인삼열매 제품화로 발명의 날 포상
아모레퍼시픽, 인삼열매 제품화로 발명의 날 포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미지움.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미지움. (사진=아모레퍼시픽)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기술연구원 연구자들이 인삼 열매 소재 개발과 제품화, 화장품 파우더 개선 공로를 인정받아 '제54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표창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박찬웅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바이탈뷰티연구소 수석연구원은 '고려인삼 열매의 소재화 및 상품화 기술 개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박 연구원은 세계에서 처음으로 인삼 열매 성분을 과학적으로 표준화한 제조 기술을 만들고, 안전성 검증을 통해 건강기능식품 소재로 바꿨다. 

이현석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기반혁신연구소 수석연구원은 '혁신적인 화장품용 파우더 소재 개발' 공로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아모레퍼시픽은 1954년 한국 화장품업계에서 처음으로 연구실을 열어 '혁신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해왔다. 현재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연구자들은 500명에 이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