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휠라 뮤제오' 전시회 나들이
김유정, '휠라 뮤제오' 전시회 나들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8층 이벤트홀을 찾은 배우 김유정(가운데)이 휠라 뮤지엄 디렉터인 아날리자 자니(오른쪽)의 설명을 들으면서 '휠라 뮤제오:리플레이 1911' 전시회를 관람하고 있다. (사진=휠라코리아) 
지난 18일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8층 이벤트홀을 찾은 배우 김유정(가운데)이 휠라 뮤지엄 디렉터인 아날리자 자니(오른쪽)의 설명을 들으면서 '휠라 뮤제오:리플레이 1911' 전시회를 관람하고 있다. (사진=휠라코리아)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스포츠 브랜드 휠라의 얼굴인 배우 김유정이 18일 서울 서초구 반포동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8층 이벤트홀을 찾아 '휠라 뮤제오:리플레이 1911'(휠라 뮤제오) 전시회를 둘러보고, 관람객들과 소통했다. 

휠라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께 휠라 'RGB'를 신고 나타난 김유정은 안내인(도슨트)으로 나선 휠라 뮤지엄 디렉터 아날리자 자니의 설명을 들으며, 전시장을 돌았다. 김유정은 전시된 휠라의 유산을 확인하고, 기념품 매장(굿즈 숍)과 핀볼 게임 현장에서 시간을 보냈다. 

관람을 마친 뒤엔 전시장 입구 데스크로 옮겨 관람객을 맞으면서 휠라의 얼굴로 활약했다. 김유정은 방문객을 상대로 티켓을 확인하고 환영 인사와 기념 선물을 건넸다. 

휠라코리아 관계자는 "휠라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이번 전시회에 김유정씨의 방문으로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을 전해드리고자 했다. 전시 기간 내내 볼거리와 혜택이 즐비한 만큼 많은 분들이 찾아서 추억을 만들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휠라 뮤제오는 브랜드가 탄생한 이탈리아 비엘라에 보관된 유산을 활용해 세계를 돌면서 소비자 소통하기 위해 기획한 프로젝트다. 휠라는 첫 번째 전시 지역으로 본사가 있는 서울을 낙점하고, 오는 26일까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8층 이벤트홀에서 전시회를 연다. 관람객 중 주어진 임무를 완수해 당첨되면 이탈리아 여행권이 포함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휠라 기념품과 신작도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