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주거환경 개선활동 누적 300가구 넘어서
한샘, 주거환경 개선활동 누적 300가구 넘어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 및 안산시 관계자들이 주거환경 개선활동 300호 가정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샘)
한샘 및 안산시 관계자들이 주거환경 개선활동 300호 가정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한샘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의 집을 찾아 가구·건자재·생활용품 등을 교체해주는 주거환경 개선활동이 누적 300가구를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한샘은 '주거환경 개선을 통한 인류발전에 공헌'이라는 사명을 실현하기 위해 2015년부터 주거환경 개선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 활동에는 가구와 건자재 등 집 꾸밈에 필요한 다양한 제품을 제안하는 한샘만의 특성을 살려 사내 봉사단체 한울타리 회원들과 영업·시공 등 분야별 전문가들이 제품상담부터 설계·배송·시공·AS까지 전 과정에 참여하고 있다.

주요 지원 대상은 한부모 가정·다문화 가정·난치병 어린이 가정·지역아동센터·독립유공자 가정 등이다. 누적 가구 수는 2017년 4월 100가구, 2018년 10월 200가구를 기록한 후 지난 15일 300가구를 넘어섰다.

최근에 실시된 주거환경 개선활동 300호는 경기도 안산시에 거주하는 다문화 한부모 가정을 대상으로 옷장과 책상을 교체하는 작업이 진행됐다.

이영식 한샘 사장은 "앞으로도 이웃을 위한 활동을 지속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