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美 'SID 2019'서 올레드 기술력 선봬
LG디스플레이, 美 'SID 2019'서 올레드 기술력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LED TV·차량용 P-OLED 등 제품 대거 전시
관람객들이 LG디스플레이 부스에 설치된 65인치 롤러블 TV를 감상하고 있는 모습.(사진=LG디스플레이)
관람객들이 LG디스플레이 부스에 설치된 65인치 롤러블 TV를 감상하고 있는 모습.(사진=LG디스플레이)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G디스플레이는 미국 새너제이(산호세)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2019'에 참가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 선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이 학회는 글로벌 디스플레이 관련 기업과 학계가 모여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전시하고 연구논문을 발표하는 세계 최대규모의 디스플레이 행사다.

이번 학회 기간동안 LG디스플레이는 차세대 OLED TV 라인업과 차량용 플라스틱 OLED 제품 등 다양한 프리미엄 OLED 제품을 선보이며 OLED 대세화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우선 '65인치 UHD 롤러블(Rollable) OLED TV'와 88인치 8K OLED TV, 화면에서 직접 소리가 나는 '88인치 8K 크리스털 사운드(Crystal Sound) OLED TV'를 전시했다.

이밖에 화질을 대폭 개선해 의료진단의 정확성을 높인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DXD)용 디스플레이, 터치 센서를 패널 내부에 내장하는 '인터치' 기능을 적용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 등도 공개했다.

LG디스플레이는 제품 전시 외에도 OLED를 비롯한 다양한 디스플레이 관련 최신 연구 논문을 발표해 차별화된 기술력을 입증한다는 계획이다.

강인병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는 "IPS, OLED TV 등 세계 최초의 디스플레이 역사를 써왔다"며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기술 혁신 선도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