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소형SUV 외장 렌더링 이미지 공개
기아차, 소형SUV 외장 렌더링 이미지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적인 스타일과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글로벌 소형 SUV
올 하반기 국내 출시, 인도/중국/유럽 등 글로벌 SUV 시장 순차 공략
(사진=기아자동차)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전면부 이미지. (사진=기아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기아차의 새로운 야심작 글로벌 소형 SUV가 모습을 드러냈다.

14일 기아자동차는 올해 하반기 국내를 시작으로 인도, 유럽, 중국 등 전세계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인 '하이클래스 소형 SUV'의 첫 번째 외장 렌더링 이미지를 최초로 공개했다.

글로벌 소형 SUV는 혁신적이고 대범한 스타일과 차별화된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컴팩트 시그니처'를 핵심 키워드로 개발됐다.

하이클래스는 정통 SUV 스타일을 모던한 젊은 감각으로 재해석한 디자인은 물론 기존 소형 SUV에서는 느끼기 힘들었던 즐겁고 편안한 주행 성능 및 탁월한 공간감을 갖췄다. 탑승자의 감성적 만족감까지 고려한 첨단 신기술의 조화에 집중함으로써 기존 소형 SUV와는 차원이 다른 하이클래스 SUV만의 차별화된 상품성을 제공한다.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의 전면부는 대담한 롱후드 스타일과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범퍼 캐릭터라인이 강조됐다. 후면부는 볼륨감 있는 펜더를 기반으로 정교한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이와 연결되는 테일게이트 가니시를 적용했다. 특히 전면과 후면을 아우르는 대범하면서도 섬세한 '시그니처 라이팅'을 강조했다.

(사진=기아자동차)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후면부 이미지. (사진=기아자동차)

헤드램프와 연결되는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 상단의 LED 라이팅, 헤드램프와 유사한 그래픽의 LED리어 램프를 적용해 하이클래스 SUV의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강인하면서도 섬세한 디자인이 돋보이도록 라디에이터, 그릴의 테두리 다이아몬드 패턴, 머플러 형상의 리어 가니시를 통해 기존 소형 SUV에서 찾아볼 수 없는 차별화된 고급스러움을 담고 있다.

기아차는 신규 하이클래스 소형 SUV 출시를 통해 스토닉, 쏘울, 니로, 스포티지, 쏘렌토, 모하비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고객의 다양한 취향에 부합하는 SUV 라인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게 됐다.

기아차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이는 글로벌 소형SUV는 밀레니얼 세대가 선호하는 '젊은 고급감'을 강조한 하이클래스 SUV모델"이라며 "RV프로페셔널 기아차의 새로운 시그니처 모델로 최상의 상품성을 갖춰 글로벌 SUV 시장에서 돌풍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