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렌탈케어, '중고가 렌탈시장' 도전장
현대렌탈케어, '중고가 렌탈시장' 도전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임대료 3만원대 냉온 정수기 '큐밍 더슬림 히든케어' 출시
현대렌탈케어 히든케어 정수기.(사진=현대렌탈케어)
현대렌탈케어 히든케어 정수기.(사진=현대렌탈케어)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가정용품 임대업체 현대렌탈케어가 고급형 정수기와 대형 생활가전 등을 앞세워 '중고가(中高價) 렌탈시장'에 힘을 기울인다.

현대렌탈케어는 위생관리 기능을 강화한 3만원대 신형 직수형 냉온 정수기 '큐밍 더슬림 히든케어(Hidden Care) 직수형 냉온정수기(HQ-P1910C)'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큐밍 더슬림 히든케어 직수형 냉온정수기에 대해 현대렌탈케어는 "3만원대 직수형 냉온정수기를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기존까지 선보인 직수형 냉온 정수기 렌탈료는 모두 2만원대였다"고 설명했다.

현대렌탈케어에 따르면, 더슬림 히든케어 정수기(HQ-P1910C)는 기존 팬으로 공기를 순환시켜 냉각하는 ‘공냉식 냉각방식’보다 소음이 적고 에너지 효율이 좋은 소형 ‘인버터 컴프레서(압축기)’를 적용한 게 특징이다. 여기에 프레온 가스·이산화탄소 등 온난화 가스 발생이 적고 소량만으로 냉각효과를 낼 수 있는 차세대 친환경 냉매제 ‘R600’을 사용했다. 

새이중 위생관리 시스템도 적용했다. 먼저 1시간마다 자동으로 'UV-LED' 빛을 코크(취수구)에 10분간 쐬어 유해 세균을 제거하는 ‘UV-LED 코크 살균 기능을 탑재했다. UV LED 살균이란 UV-C 파장 대역의 자외선을 이용해 유해 세균을 제거하는 친환경 살균기법이다. 

전해수로 직수관 내부를 살균 후 자동 배수되는 ‘직수관 전기분해 자동살균 시스템’도 적용했다. 전해수란 수돗물이나 지하수 등의 일반적인 물에 전기적인 힘을 가해서 얻어지는 물로, 살균·소독제 등 화학물질 대용으로 사용된다. 

24시간 동안 정수기 사용량이 물 3잔 이하일 경우 자동 순환 시스템이 작동해 물이 지나가는 유로관에 물고임을 방지하는 ‘24시간 자동 클린 시스템’과 사용 시에만 코크가 자동으로 나오고, 사용이 끝나면 자동으로 정수기 본체로 들어가는 ‘코크 숨김 기능’도 갖췄다. 코크 숨김 기능은 제품 사용시 코크가 열렸다가 약 10초간 동작이 없으면 자동으로 코크가 닫히는 기능이다. 코크 열림/닫힘 상태는 제품 상단 설정 버튼을 이용하여 수동으로 고정할 수 있다.

큐밍 더슬림 히든케어 직수형 냉온 정수기 의무 사용기간은 36개월이다. 현대렌탈케어 제휴 신용카드인 ‘현대큐밍 하나카드’를 발급받은 고객이 ‘더슬림 히든케어’ 정수기 할인 혜택을 선택하고 전월 30만원 이상을 사용할 경우, 렌탈료를 월 1만3000원 깎아준다. 여기에 현대백화점카드를 신규 발급 받은 고객은 전월 1만원만 이용하면 24개월간 추가로 월 5000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이렇게 모든 할인 혜택을 적용하면 월 최대 1만8000원 싸다.

현대렌탈케어 관계자는 “그동안 우수한 품질에 높은 가성비를 앞세워 렌탈시장 조기 안착에 성공했다”며 “이번 더슬림 히든케어 정수기 출시를 시작으로 월 렌탈료 3만~4만원대의 중고가 렌탈시장 공략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