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에서도 QR결제 된다···'BC 유니온페이 카드' 출시
中에서도 QR결제 된다···'BC 유니온페이 카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전∙카드 없이 중국에서도 QR결제 가능
(사진=BC카드)
BC카드는 지난 8일 오후 서초동 BC카드 본사에서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UPI)과 'BC 유니온페이카드 해외 QR결제' 개통식을 개최했다. 개통식에 참석한 이문환 BC카드 사장(왼쪽)과 차이지앤뽀(蔡剑波)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UPI) CEO.(사진=BC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BC카드가 국내 카드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중국에서도 사용가능한 '해외 QR 결제' 방식을 내놓았다. 'BC 유니온페이 카드'를 이용하는 고객은 BC 페이북(paybooc) 앱을 이용하면 중국 방문 시 환전없이 결제할 수 있게 된다.

BC카드는 지난 8일 서초동 본사에서 'BC 유니온페이카드 해외 QR결제' 개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문환 BC카드 사장과 이강혁 사업인프라부문장,  차이지앤뽀(蔡剑波)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UPI) CEO가 참석했다.

사용방법은 간단하다. BC 유니온페이카드 고객은 한국에서 사용하던 BC 페이북(paybooc) 앱에서 유니온페이 해외결제 설정만 활성화하면, 추가 앱 설치 등 번거로운 과정 없이 중국에서 QR결제를 이용 할 수 있다. 양 사는 고객이 생성한 QR코드를 스캔하는 CPM  방식을 우선 제공하고 향후 가맹점 QR코드를 인식하는 MPM  방식을 개설할 계획이다.

그간 관광객은 중국의 QR결제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 현지 유심 구입, 계좌 등록, 결제 앱 설치 등 복잡한 과정을 거쳐야 했다. 때문에 관광객은 현금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다.

한국에서 사용하던 QR결제를 그대로 중국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관광객은 불필요한 환전을 하지 않아도 된다. 환전 수수료를 줄일 수 있는데다 현금을 사용하면서 발생했던 계산 착오, 잔돈 보관 문제 등에서 자유로워 질 것으로 보인다.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이번 개통식을 통해 유니온페이가 개발하고 상용화 시킨 글로벌 시장 내 QR가맹점을 이용할 수 있는 카드사가 됐다"며 "앞으로 BC카드 고객이 중국은 물론 다양한 국가에서 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결제 플랫폼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