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오픈 API 마켓 리뉴얼
신한은행, 오픈 API 마켓 리뉴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 지난해 출시한 '오픈 API 마켓'을 리뉴얼해 선보인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오픈 API 마켓을 통해 데이터나 서비스를 외부에서 쉽게 접근해 활용할 수 있도록 공개 응용프로그램 기술을 제공했다. 지난해 와디즈와는 크라우드펀딩 청약증거금 서비스를, 올해에는 신세계면세점 환전 서비스와 다방 전세자금 대출한도 조회서비스 등을 제공했다. 

신한은행은 올해를 플랫폼 중심 오픈 API 사업의 원년으로 선언하고 △API 표준에 맞춘 서비스 제공 △고객 및 개발자를 위한 사용자인터페이스·경험(UI·UX) 개선 △서비스 라인업 확대 △성별·연령별 사용량 등 다양한 통계 정보 시각화 제공 △개발자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기술문서 강화에 초점을 맞춰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