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신기술 동탑산업훈장'에 박정규 포스코건설 차장···25명 포상
'건설신기술 동탑산업훈장'에 박정규 포스코건설 차장···25명 포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 전경. (사진=서울파이낸스DB)
국토교통부 전경.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올해 건설신기술의 날 행사에서 박정규 포스코건설 차장이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국토교통부는 26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 그레이스홀에서 '제17회 건설신기술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지난 2003년 제정된 건설신기술의 날은 건설신기술 개발자의 긍지와 자부심을 고취하고 사기 진작을 위해 매년 4월 열리는 기념행사다.

이날 행사에서는 그동안 건설기술 발전에 기여한 신기술개발자, 지방자치단체 및 정부산하기관 등 총 25명이 정부포상과 국토부 장관 표창 등을 수상했다.

최고의 영예인 동탑산업훈장은 신기술 발굴 및 연구에 참여해 5건의 신기술을 지정 받고, 60여 건을 현장에 적용하는 등 신기술 발전에 기여한 박정규 포스코건설 차장이 수상했다.

아울러 서승권 핸스 대표이사가 산업포장을, 원용석 혜동브릿지 대표이사가 대통령 표창을, 최광수 한국도로공사 과장 등 2명이 국무총리 표창을, 강희진 한국지오텍 이사 등 20명이 국토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스마트 건설산업 육성을 위해 핵심기술 연구개발 투자 확대와 건설기준을 정비하는 한편 개발된 신기술이 창업으로 이어지고 현장에서 많이 활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부는 지난 3월 신기술의 개발과 활용 촉진을 위해 신기술 개발자에 대한 시험시공 지원 확대, 발주청의 신기술 활용을 유도할 수 있는 혜택 도입 등의 개선안을 마련, 시행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