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에 20억 투자
롯데,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에 20억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액셀러레이터·KB인베스트먼트 등 7개 사, 100억원 규모 동시투자
2017년 4월 롯데시네마 월드타워관에서 열린 데모데이 행사에 참여한 류준우 보맵 대표(가운데)와 직원들 모습.(사진=롯데지주)
2017년 4월 롯데시네마 월드타워관에서 열린 데모데이 행사에 참여한 류준우 보맵 대표(가운데)와 직원들 모습. (사진=롯데지주)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롯데액셀러레이터는 지난 23일 인슈어테크(InsurTech·보험과 기술의 합성어) 기업 '보맵'에 20억 투자를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롯데액셀러레이터, KB인베스트먼트, DS자산운용, PIA자산운용, KB증권 및 SJ파트너스, 아이디어브릿지파트너스 등 총 7개사가 동시에 진행한 것으로 총 100억원 규모다.

롯데엑셀러레이터는 보맵의 기술력과 혁신성을 높이 평가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향후 다양한 비즈니스와 협업할 수 있는 가능성을 타진해나갈 계획이다.

2017년 2월 첫 선을 보인 보맵은 국내 1위 모바일 보험 통합솔루션이다. 고객들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현재 보유하고 있는 보험정보를 한곳에서 관리하고, 보험상품 비교분석은 물론 맞춤형 보험을 추천 받을 수 있다. 보험설계사의 프로필 및 이력정보도 확인할 수 있어 고객이 직접 설계사를 선택할 수도 있다.

보맵은 출시 2년 만에 누적 다운로드 150만, 회원수 100만 명을 기록하고 있다. 2017년에는 디지털혁신대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모바일어워드코리아 보험관리 부분 대상을 수상하며 서비스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보맵은 다양한 보험상품 출시, 데이터 분석을 통한 맞춤 보험추천 알고리즘 고도화, 보험금 청구 자동화 등 보험시장 선진화를 위해 다양한 시도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보맵이 받은 누적투자금액은 130억원을 넘어섰다.

보맵은 롯데액셀러레이터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종합지원 프로그램 '엘캠프(L-Camp)' 1기 출신으로, 2016년 '보험지갑앱'이라는 아이디어 단계에서 선발됐다. 롯데액셀러레이터는 보맵에 2000만원의 초기투자금, 사무공간, 멘토링 등을 지원했으며 체계적인 서비스 기획과 비즈니스 모델 정교화를 위해 집중 컨설팅을 진행했다.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는 "미국, 일본 등 해외 보험시장은 이미 인슈어테크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며 "국내 대표 인슈어테크 기업인 보맵이 탄탄한 기술력과 사업추진력을 바탕으로 한국을 넘어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해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