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나눔재단, 장애인의 날 맞이 '발달장애인 사생대회' 후원
CJ나눔재단, 장애인의 날 맞이 '발달장애인 사생대회'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3일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서울발달장애인 사생대회'에서 장애인 참가자와 CJ그룹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사진=CJ나눔재단)
지난 23일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서울발달장애인 사생대회'에서 장애인 참가자와 CJ그룹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사진=CJ나눔재단)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CJ나눔재단은 지난 23일 서울시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장애인의 날을 맞아 열린 '서울발달장애인 사생대회'에서 임직원 봉사활동 및 물품 나눔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올해로 33회째를 맞는 이 대회는 서울 시립발달장애인복지관이 매해 장애인의 날을 맞아 개최하고 있는 대규모 행사다. CJ나눔재단은 지난 2016년부터 임직원 자원봉사와 재정적 후원을 진행해 오고 있다.

올해는 CJ그룹 임직원 80여 명과 함께 CJ 도너스캠프 꿈 키움 아카데미 교육생 30명, 대학생봉사단 10명 등 총 120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이 자유롭게 그림을 그리고 봄나들이를 즐길 수 있도록 도왔다. 또 행사 참가자들을 위한 간식과 자원봉사자 도시락, 행사 후원금 등 1100만원 상당의 물품 및 현금도 지원했다.

이 밖에도 CJ대한통운은 지난 2015년부터 발달장애인 택배 사업을 추진해 누적 배송량이 48만 상자를 넘어섰으며, CJ ENM은 매해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임직원 봉사자들이 마포 일대를 함께 걷는 ‘거북이 마라톤’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CJ CGV는 2014년부터 '장애인 영화관람 데이'를 운영해 매해 3~4만 명 이상의 장애인들이 극장에서 영화를 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CJ나눔재단 관계자는 "CJ그룹은 장애인들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펼쳐 오고 있다"며 "장애인의 사회참여 활성화와 경제적 자립, 문화체험 기회 확대, 비장애인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