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베트남 '호아빈 건설 그룹'과 전략적 제휴
현대엘리베이터, 베트남 '호아빈 건설 그룹'과 전략적 제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오른쪽)와 레 비엣 하이 호아빈 건설 회장이 23일 베트남 호치민 증권거래소에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는 모습. (사진= 현대엘리베이터)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오른쪽)와 레 비엣 하이 호아빈 건설 회장이 23일 베트남 호치민 증권거래소에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는 모습. (사진= 현대엘리베이터)

[서울파이낸스 서예진 기자] 현대엘리베이터가 베트남 2위 건설사인 호아빈 건설 그룹(HBC)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현지 시장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장병우 대표이사와 호아빈 건설 레 비엣 하이 회장이 베트남 호찌민 증권거래소에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현대엘리베이터는 호아빈 건설 주식 2500만주(약 280억원)를 취득, 3대 주주(지분율 11.3%)로 올라섰다. 호아빈 건설은 향후 시행사(사업주)로 진행하는 프로젝트에 현대엘리베이터 제품을 전량 체택하고, 설계·시공·건축 참여 사업에서 동사 제품을 우선 검토하기로 했다.

장 대표이사는 조인식에서 "최고 기술력을 갖춘 HBC와의 전략적 제휴는 베트남 시장 확대의 모멘텀이 될 것"이라며 "'Go! Global'이라는 현대엘리베이터의 비전을 향한 새로운 도약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레 비엣 하이 회장은 "현대엘리베이터와 다수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최상의 품질과 신뢰도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양사 간 파트너십 체결로 베트남 국내는 물론 해외 초고층 프로젝트에서도 최고의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호아빈 건설 기업은 1987년 창립했으며 베트남 2위의 종합건설 기업이다. 베트남 최고층 빌딩인 '비에틴 뱅크타워'를 비롯해 다수의 랜드마크 빌딩을 건설했다. 특히 건설사로는 유일하게 베트남 정부가 주관하는 '국가 브랜드 프로그램'에서 12년 연속 선정되는 등 높은 브랜드 인지도를 확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