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부천 영상문화단지 복합개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GS건설, '부천 영상문화단지 복합개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 조감도.(사진=GS건설 컨소시엄)
부천 영상문화산업단지 조감도.(사진=GS건설 컨소시엄)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경기 부천시 영상문화산업단지 복합개발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GS건설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GS건설은 22일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 복합개발사업의 민간사업자 공모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으며 부천시와 본 사업협약을 위한 협의 후 오는 7월경 본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서 GS건설 컨소시엄이 높은 점수를 받은 이유는 부천시의 영상관련 산업단지 개발 계획이라는 공모 취지에 가장 부합되는 계획안을 제출했기 때문이라는 평가다. 

실제로 GS건설 컨소시엄은 약 8만2000㎡의 오피스와 문화집회시설에 입주할 기업, 단체 등에 10년간 임대료 면제, 영상시설 투자비 지원, 활성화 비용 지원 등 기업 유치에 대한 현실적 지원방안을 제시했다. 특히, 부천시의 자산인 영상문화 관련 산업 인프라를 활용해 직접적 고용 유발이 가능한 사업계획을 선정했다.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에는 소니픽쳐스, 마블익스피리언스, EBS 등 국내외 영상, 방송, 전시 관련 등이 입주할 예정이다. 특히 소니픽쳐스는 TV, 비디오, 게임 VR/AR 영상제작 기능 등에 대한 아시아 사업부문의 확장을 고려, 이번 조성될 영상문화단지에서 VR게임, 콘텐츠 영상제작, 가상현실 스튜디오, 문화체험관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GS건설 컨소시엄 관계자는 "이번 공모의 의미를 영상 관련 기획, 투자, 제작, 전시, 유통이 한꺼번에 가능한 영상산업단지의 개발로 이해했다"라며 "영상산업단지 조성 완료시 약 1만명의 고용 유발 효과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