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中 공개행사 연기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中 공개행사 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사진=삼성전자)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폴드'의 중국 출시행사를 연기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23일 홍콩, 24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중국 언론 대상 갤럭시 폴드 브리핑을 치루지 않고 미룬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이 행사를 통해 중국 기자들에게 갤럭시 폴드 주요 사항을 설명하고, 출시 전 기자들이 직접 제품을 체험하게 할 계획이었다. 

회사 측은 행사 연기에 대한 정확한 이유를 설명하지 않았지만, 미국에서 불거진 갤럭시 폴드 스크린 결함 논란 여파에 따른 것으로 추정된다. 갤럭시 폴드의 중국 출시는 5월로 예상돼 왔다.

삼성전자는 주말 사이 미국에서 결함이 발생한 제품을 받아 본사에서 분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미국 매체들은 리뷰를 위해 삼성전자에서 받은 갤럭시 폴드 제품이 사용 1~2일 만에 스크린 결함을 보였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화면보호막은 기존 제품들과 달리 디스플레이 모듈 구조의 한 부품으로, 절대 임의로 제거하지 말고 사용할 것을 소비자들에게 고지할 예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삼성전자 갤럭시폴드는 미국에서 이달 26일, 국내에서는 5월 중순께 5G 전용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