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 정상급 성우 참여 현장 공개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 정상급 성우 참여 현장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빌이 하반기 신작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사운드에 참여한 국내 정상급 성우들의 스튜디오 작업 현장을 16일 공개했다. (사진=게임빌)
게임빌이 하반기 신작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사운드에 참여한 국내 정상급 성우들의 스튜디오 작업 현장을 16일 공개했다. (사진=게임빌)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게임빌이 하반기 신작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사운드에 참여한 국내 정상급 성우들의 스튜디오 작업 현장을 16일 공개했다.

게임빌은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현실감 넘치는 사운드를 구현하고 재미요소를 극대화시키기 위해 전문 성우들을 대거 참여시켰다.

이번 사운드 작업에는 극장판 '토마스와 친구들'에서 주인공 '토마스'의 목소리 연기를 맡았던 성우 신용우를 비롯해 '오버워치'의 '한조' 캐릭터의 목소리를 담당한 한신, '겐지' 캐릭터의 목소리 연기로 게이머들에게 익숙한 김혜성, 게임 더빙의 대표적인 여성 성우인 김하영 등 6명의 정상급 성우들이 참여했다.

이들은 '프로야구 슈퍼스타즈'의 주요 캐릭터인 '코치', '싸가지', '주장', '감독', '바이올렛' 등 게임에 등장하는 주요 인물들의 대사를 특색 있는 보이스로 연기했다. 또 이날 사물이나 특수 효과 작업으로도 만들어내기 어려운 소리도 직접 목소리로 표현해내 호응을 얻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게임빌 프로야구 슈퍼스타즈는 올해 3분기 출시 예정작으로 '게임빌 프로야구 2013' 이후 6년 만에 재탄생한다. 이 게임은 전작에서 인기를 끌었던 '나만의 선수', '마선수'는 더욱 확장해 '나만의 구단'을 꾸릴 수 있고, 아기자기한 캐릭터성이 돋보이는 선수들은 모바일게임 시장 변화에 맞춰 풀 3D 그래픽으로 진화한다.

특히 게임빌의 대표적인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해 고유의 게임성에 최신 트렌드인 'RPG' 감성을 더욱 부각시켜 나서는 만큼 새로운 판타지 야구 게임으로 세계 시장을 개척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