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두산 분할 상장 위한 재상장 예비심사신청서 접수
거래소, 두산 분할 상장 위한 재상장 예비심사신청서 접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 로고.(사진=두산그룹)
두산 로고.(사진=두산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두산의 분할 재상장을 위한 주권 재상장예비심사신청서를 접수했다고 15일 밝혔다.

두산은 연료전지 사업부문과 전지박·동박·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화장품·제약소재 사업부문을 각각 인적분할해 연료전지 사업부문 '두산퓨어셀(가칭)'과 전지박 등 사업부문 '두산솔루스(가칭)' 등 2개의 신설회사를 재상장할 계획이다. 

두산은 존속해 분할 대상 부문을 제외한 나머지 사업(전자·모트롤·산업차량·유통·정보통신 사업)을 영위할 계획이다.

이날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공시를 통해 두산의 주권매매거래를 정지한다고 알렸다. 해제일시는 16일 오전 9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