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3차 북미정상회담 좋을 것···핵무기·제재 없어지는 날 고대"
트럼프 "3차 북미정상회담 좋을 것···핵무기·제재 없어지는 날 고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관계는 훌륭하고 3차 북미정상회담을 개최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13일(현지시간) 최고인민회의 회의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3차 북미정상회담에 나설 용의가 있다고 밝힌 것에 화답한 것으로 해석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나는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우리의 개인적인 관계가 매우 좋고, 아마도 훌륭하다는 말이 훨씬 더 정확할 것, 그리고 우리가 서로 어디에 있는지 완전히 이해한다는 점에서 3차 정상회담이 좋을 것이라는데 동의한다"라고 썼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머지않아 핵무기와 제재가 제거될 수 있는 날이 오길 고대하고, 그러고 나서 북한이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인 국가 중 하나가 되는 것을 지켜보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 위원장은 12일 열린 최고인민회의 2일차 회의 시정연설에서 "미국이 올바른 자세를 가지고 우리와 공유할 수 있는 방법론을 찾은 조건에서 제3차 조미(북미)수뇌회담을 하자고 한다면 한 번은 더 해볼 용의가 있다"고 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3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