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드론관제시스템' 활용 드론레이싱대회 중계
대우건설, '드론관제시스템' 활용 드론레이싱대회 중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 레이싱 경기장 안내도. (자료=대우건설)
드론 레이싱 경기장 안내도. (자료=대우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대우건설은 자체 개발 중인 건설산업용 '드론관제시스템'을 활용해 경기용 드론 레이싱 대회를 실시간 온라인 중계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국내 드론개발사(아스트로엑스)에서 주최하고, 국내외 관련 회사 22개 사가 필요 시설 등을 후원해 개최됐다. 지난 6일 인천광역시 청라국제도시 '로봇랜드' 내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경기에는 국내 60명, 해외 10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드론 레이싱은 축구장 크기의 경기장에서 각종 깃발과 게이트 등의 장애물을 시속 60~130㎞로 비행하는 경기다. 대우건설 기술연구원의 송근목 과장과 류남 사원이 해설자와 아나운서로 나섰다. 송 과장은 과거 국내외 각종 드론 레이싱 대회에서 1위를 수상한 경력이 있다.

대우건설은 '드론 관제시스템(DW-CDS)' 중 일부인 드론 영상관제 부분을 지원했는데, 별도의 지상 카메라와 통합해 온라인 실시간 방송을 내보냈다.

대우건설은 건설현장에도 드론을 활용해 정기적인 항공영상 촬영, 실시간 공정과 안전관리 등에 나설 계획이다. 2020년에는 대우건설의 전 현장에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