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비바리퍼블리카 '토스카드'
[신상품] 비바리퍼블리카 '토스카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편의점 ATM에서 무제한 무료 출금...자동저축 기능도
(사진=비바리퍼블리카)
토스카드.(사진=비바리퍼블리카)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온·오프라인 결제에 사용할 수 있는 '토스카드'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토스카드는 은행 계좌가 연결된 토스머니에 연동해 체크카드처럼 사용할 수 있는 카드다. BC카드 가맹점 망을 활용해 전국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건당 최대 200만원까지 결제할 수 있다.

블랙과 실버 색상으로 출시한 토스카드 라인업의 정식 명칭은 토스 플레이트(toss plate)로 카드 플레이트(판) 재료를 최대한 가공하지 않고 활용한 디자인을 채택했다.

전월 실적과 상관없이 전국 편의점 ATM에서 토스머니를 무제한 무료로 출금할 수 있으며, 결제 시 1000원 미만의 잔돈을 토스 자동저축 계좌에 자동으로 모아주는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토스카드의 결제 내역은 타임라인 탭에서 다른 지출 내역과 함께 관리할 수 있어 통합적인 소비 관리가 가능하다.

토스카드는 만 17세 이상 사용자가 토스에 가입하고 토스머니에 은행 계좌를 연결하면 누구나 '개설' 탭에서 비대면 발급 과정을 거쳐 별도의 연회비 없이 신청할 수 있다.

토스는 토스카드 출시를 기념해 10% 캐시백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만 19세 이상의 사용자 누구나 토스카드 결제 시 자동 응모되며, 매 결제 시 33%의 확률로 결제금액의 10% 캐시백 당첨 기회가 주어진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토스카드는 토스에서 처음으로 출시하는 온·오프라인 결제를 지원하는 카드로 일상의 다양한 혜택은 물론 자동저축 기능과 같이 보다 현명한 금융생활을 도울 수 있는 기능도 추가했다"며 "토스는 앞으로도 사용자분들께 가장 만족스러운 금융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금융의 모든 영역에서 혁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