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용산기지 버스투어 확대···4월 9일 '벚꽃길 투어'
국토부, 용산기지 버스투어 확대···4월 9일 '벚꽃길 투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국토교통부는 용산 미군기지 주요 장소를 버스로 둘러보는 버스투어를 4월부터 확대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용산 미군기지 버스투어는 용산기지를 버스를 타고 다니면서 주요 거점에서 하차해 둘러 보는 행사로, 지난해 11월 시작됐다.

국토부는 미군 측과의 협의를 통해 4월부터 6월까지 총 14차례 버스투어를 시행할 예정이다. 운행버스도 1대에서 2대로 증편한다. 작년에는 정부와 지자체 등 주요 인사와 일반 국민 330명이 총 6차례에 걸쳐 버스투어를 했고 올해에도 3월 15일까지 6차례 230여명의 국민이 참가했다.

특히 용산 미군기지 내 벚나무가 많아 벚꽃이 만개하는 4월 9일에는 '벚꽃 길 투어'를 별도로 1회 추가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단풍이 물드는 가을에는 단풍투어를 계획하고 있다.

4월 투어 신청은 오는 25∼26일 용산문화원 홈페이지를 통해 인터넷 접수를 받는다. 투어 참가자는 무작위 추첨 방식을 통해 선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