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2019 보아오 포럼' 패널로 참석
윤종규 KB금융 회장, '2019 보아오 포럼' 패널로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규 회장이 2일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사진=KB금융지주)
윤종규 회장이 2일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사진=KB금융지주)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2019 보아오(博鰲) 포럼'에 참석한다.

22일 금융권에 따르면 윤 회장은 27~29일 중국 하이난(海南)에서 열리는 보아오 포럼에 패널로 참석한다.

보아오포럼은 아시아 국가 간 교류를 위해 매년 4월 중국에서 열리는 경제 포럼으로 아시아의 다보스 포럼으로도 불린다.

윤 회장은 29일 '핀테크가 직면한 도전과 기회' 세션에 패널로 나서 빅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 등을 주제로 토론할 계획이다.

보아오 포럼의 올해 연차총회 초청자 명단에는 각국 정부와 재계, 학계, 언론계 유력 인사 129명이 참석한다.

한국에서는 포럼 이사인 권오현 삼성전자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동생 최재원 부회장 등 3명이 명단에 포함됐다.

윤 회장은 보아오 포럼에 참석한 후 30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홍콩·호주지역의 주주와 투자기관을 상대로 기업설명회(IR)를 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