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중앙회 조직개편 단행···리스크·IT팀 신설
저축은행중앙회 조직개편 단행···리스크·IT팀 신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스크관리 강화, IT서비스 품질향상 중점
저축은행중앙회 (사진=서울파이낸스DB)
저축은행중앙회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저축은행중앙회가 금융리스크팀과 IT서비스개선팀을 신설했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초 박재식 회장 취임 후 첫 조직개편이다.

중앙회는 이날 조직 개편을 통해 현재 4본부 13부 3실10팀 체제를 4본부 15부 3실 체제로 개편했다. 이번 조직 개편은 조직체계 합리화에 중점을 뒀다. 중앙회 부서를 부-팀-실에서 부-실로 축소하고 일부 부서의 경우 부서 내 팀단위 조직을 설치해 소속 부서장이 팀을 총괄하도록 했다.

특히 이번 조직 개편에서는 리스크관리 강화 및 IT서비스 품질향상을 위해 금융리스크팀과 IT서비스개선팀을 신설했다. 최근 IT서비스가 확대되면서 관련 부서를 강화하고 리스크 관리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회원사 지원역량 강화를 위해 경영지원본부 내 영업지원부와 업무지원부을 중심으로 회원사 지원업무를 정비했다. 영업지원부는 영업규제 개선을 담당하고 업무 지원은 공동업무 지원을 전담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