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 Car, 미세먼지 저감 'LPG차 기획전' 실시
K Car, 미세먼지 저감 'LPG차 기획전'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나타, 그랜저, K5, SM5 등 인기 세단 모델 중심···260여대 매물 한자리에
(포스터=케이카)
케이카가 LPG차량 기획전으로 실시한다. (포스터=케이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최근 미세먼지 저감 정책의 일환으로 마련된 LPG 차량 규제 완화에 따라 누구나 구매할 수 있는 'LPG차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과거 택시, 렌터카, 장애인용으로만 허용해왔던 LPG차량을 일반인도 구매할 수 있게 되면서 중고 LPG 차량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다음 주 'LPG(액화석유가스) 안전관리 및 사업법' 개정안이 공포·시행되면 연식에 상관없이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케이카는 LPG 중고차 매물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획전을 마련했다. LPG차 기획전에서는 현대자동차 쏘나타, 그랜저, 기아자동차 K5, K7, 르노삼성자동차 SM5, SM7 등 국산 대표 세단 모델을 비롯해 기아차 카렌스, 쉐보레 올란도 등 RV까지 260여 대의 다양한 중고 LPG차가 최저 270만원부터 최대 3000만원대까지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중고 LPG차는 전국의 케이카 직영점은 물론 내차사기 홈서비스로도 구매할 수 있다. 특히 포천직영점에 전시된 일부 LPG차는 3D 라이브 뷰로 볼 수 있어, 외관은 물론 LPG차의 특징인 트렁크 내부의 도넛형 가스통 등 세부적인 차량의 모습을 상세하게 확인 후 구매 가능하다.

박지원 케이카 영업부문장은 "LPG차는 경유, 휘발유차 대비 유해물질 배출량이 적고, 유지비가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기 때문에 이번  규제 완화로 인해 소비자 선택의 폭이 넓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케이카는 제도 변화 및  소비자의 잠재적 니즈에 한 발 앞서 대응함으로써 국내 중고차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