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모터쇼 2019] 5단계 '완전 자율주행차' 시승행사
[서울모터쇼 2019] 5단계 '완전 자율주행차' 시승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맨드솔루션 'WITHUS, 세계 최초 월드 프리미어 모델
언맨드솔루션 'WITHUS', 5단계 완전 자율주행셔틀 체험
언맨드솔루션의 자율주행셔틀 WITHUS 모습 (사진=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
언맨드솔루션의 자율주행셔틀 WITHUS 모습 (사진=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는 오는 29일 '지속가능하고 지능화된 이동혁명(Sustainable․Connected․Mobility)'을 주제로 개막하는 ‘2019서울모터쇼’ 기간 내 자율주행차 시승행사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자율주행 시승행사는 서울모터쇼의 주제 중 하나인 '무한한 연결이 가능한 지능화된 자동차(Connected)'를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하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국내 자율주행솔루션 기업 ‘언맨드솔루션’과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및 운영 기업인 '스프링클라우드'와 협력해 진행된다. 

언맨드솔루션의 자율주행셔틀 'WITHUS', 스프링클라우드의 자율주행셔틀 '스프링카'는 모두 운전자와 운전대가 없는 미국자동차공학회 기준 5단계 완전자율주행차량이다. 특히 언맨드솔루션의 'WITHUS'는 2019서울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월드 프리미어 모델이다.

행사는 2019서울모터쇼 개최기간인 29일부터 4월 7일까지 총 열흘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 참가는 킨텍스 제1전시장 5홀 앞과 제2전시장 분수대 앞에 마련된 부스에서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다.

스프링클라우드의 자율주행셔틀 스프링카 모습. (사진=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
스프링클라우드의 자율주행셔틀 스프링카 모습. (사진=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

시승구간은 킨텍스 제1전시장과 제2전시장 사이 약 400미터이며, 정속주행, 변속주행 등을 경험할 수 있다. 단, 현장상황에 따라 시연방법은 달라질 수 있다.

서울모터쇼 관계자는 "2017서울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자율주행차 시승행사에 대한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높아, 올해는 운영기간과 체험인원을 대폭 늘렸다"며 "사실상 무인자동차에 가까운 5단계 자율주행차를 시승해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니, 서울모터쇼 방문 시 꼭 체험하시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언맨드솔루션은 국내 유일의 자율주행 솔루션 기업으로 국내 최초 독자 개발한 완전 자율주행 형태의 차세대 자율주행 모빌리티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는 자율주행 모빌리티를 개발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스프링클라우드는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및 운영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MaaS(Mobility as a Service)기반 통합 솔루션 제공을 기반으로 자율주행 마을버스, 청소차, 카트 등 공공 복지 기반의 자율주행 솔루션 개발 및 서비스 운영을 목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