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금고감독위원회 출범···오승원 위원장 선임
새마을금고, 금고감독위원회 출범···오승원 위원장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회에 대한 체계적인 검사 및 감독 기대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사진 왼쪽 8번째), 황국현 지도이사(왼쪽 7번째), 신임 금고감독위원장(왼쪽 9번째)이 지역 검사부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18일 새마을금고 제주 연수원에서 오승원 금고감독위원장의 취임식과 함께 2019년 전국 지역검사부장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오승원 금고감독위원장은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을 거쳤으며 금융감독원 부원장보를 역임했다. 금감원 재직 당시 은행감독, 검사, 서민금융 등의 업무를 두루 경험해 상호금융기관 검사·감독업무에 전문성을 갖춘 것으로 평가된다.

취임식에 이어 진행된 '2019년 전국 지역검사부장 워크숍'에서는 중앙회의 체계적인 검사 감독 추진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가 이뤄졌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신임 금고감독위원장 취임으로 중앙회가 더욱 체계적인 검사감독을 추진해 새마을금고의 사고 예방과 건전 육성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