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순당, 봄꽃 입은 막걸리 2종 출시
국순당, 봄꽃 입은 막걸리 2종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순당 봄 한정판 제품. (사진=국순당)
국순당 봄 한정판 제품. (사진=국순당)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국순당 막걸리가 봄을 맞아 새 옷을 입었다. 국순당은 봄꽃 이미지를 포장지에 입힌 '대박' 막걸리와 '국순당 생막걸리'를 한정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국순당에 따르면 이번 한정판은 포장지에 봄꽃인 개나리의 노란색과 진달래의 분홍색 꽃잎이 봄바람에 흩날리는 이미지를 넣은 것이 특징이다. 특히 대박 막걸리에는 제품 이름을 활용한 '대박을 기대해 봄' 문구를 넣었다. 

이번 봄 한정제품은 대형마트 등 주요 판매처에서 판매할 예정이며 총 150만병이 생산된다. 한편 국순당은 지난 2017년부터 일본 벚꽃축제 시즌에 '국순당 생막걸리 벚꽃 한정판'을 계절상품으로 10만 병 한정 수출해왔다. 3년째인 올해도 지난달 10만 병을 수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