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 5호기, '터빈 정지'로 재가동 4개월 만에 발전 중지
한빛 5호기, '터빈 정지'로 재가동 4개월 만에 발전 중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전남 영광의 한빛 원자력발전소 5호기가 터빈 정지로 가동 중단됐다. 

15일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25분께 한빛 5호기 주 변압기에서 이상 신호가 발생해 터빈 발전기가 자동 정지했다.

터빈 발전기가 멈추면서 원자로도 자동으로 멈췄다. 현재 원자로 출력은 33%까지 떨어진 상태에서 안정을 유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동 정지에 따른 방사능 유출은 없었다고 한빛본부 측은 밝혔다. 

한빛 5호기는 지난해 9월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간 뒤 정기 점검을 마치고 같은 해 11월 재가동 허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