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임원 및 협력사 대상 '안전체험학교' 교육 실시
대림산업, 임원 및 협력사 대상 '안전체험학교' 교육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림 임원이 심폐소생술 체험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대림 임원이 심폐소생술 체험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대림산업은 3월 한 달간 안전체험학교에서 자사 임원들과 협력업체 임직원 302명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 안전경영을 최우선 과제로 제시한 이해욱 회장의 방침에 따른 것으로 올해 1월 개관한 안전체험학교는 대림그룹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본격적으로 운영에 돌입했으며, 연내 2500명에 안전교육을 실시할 방침이다.

안전체험학교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대림교육연구원 내 연면적 1173.5㎡ 부지에 지상 2층, 총 19개 교육 및 체험시설로 조성됐다. 고위험 작업을 현장감 있게 체험할 수 있는 VR장비도 갖췄다. 

이 외에 건설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추락 및 전도 상황 체험과 완강기·안전벨트 등 안전 장비 착용법, 화재 및 질식사고 대피 및 구조 방법도 체험할 수 있다. 

대림산업은 2023년까지 전 임직원의 안전체험학교 수료를 마무리하고, 안전체험학교를 일반인(학생 포함)에게도 개방할 계획이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안전교육을 통해 모든 임직원과 협력업체 직원들이 미리 위험을 인지하고 체계화된 안전활동을 이행하는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