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 사업 강화
삼성SDS,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 사업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사장)가 14일 삼성SDS 잠실 캠퍼스에서 개최한 클라우드 보안 미디어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SDS)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사장)가 14일 삼성SDS 잠실 캠퍼스에서 개최한 클라우드 보안 미디어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SDS)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삼성SDS는 14일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삼성SDS의 기술과 경험이 축적된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를 발표했다.

글로벌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율이 2020년 83%에 이를 것으로 전망(포브스)되면서 클라우드 보안에 대한 관심과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삼성SDS는 이러한 기업의 고민을 △들어오지 못하게 △나가지 못하게 △나가도 쓸모없게 라는 3대 보안 원칙을 적용한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로 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먼저 삼성SDS는 국내 최고 수준의 클라우드 보안관제 서비스로 사이버공격이 '들어오지 못하게' 방어한다.

이 서비스는 삼성SDS가 축적한 보안 위협정보(TI, Threat Intelligence)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해 사이버공격을 자동으로 탐지∙분석하고 공격 차단 등 필요한 조치를 수행해 준다.

또한 삼성SDS는 기업의 중요 데이터가 외부로 '나가지 못하게' 정보유출방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클라우드 사용자 행위, 접속 기기, 위치 등을 자동으로 모니터링해 사용자의 고의 또는 실수로 인한 정보유출 행위를 탐지∙차단해 준다.

아울러 삼성SDS는 만에 하나 해커가 클라우드에 침입해 데이터가 외부로 '나가도 쓸모없게' 만드는 두 가지 기술을 선보였다.

첫째는 데이터 복호화에 필요한 암호키를 삼성SDS 자체 알고리즘을 적용해 수학적으로 변환시켜 해커가 찾지 못하게 하는 화이트박스암호 기술이다.

다른 하나는 암호화된 데이터를 복호화없이 그대로 분석함으로써 개인정보 등 민감한 데이터 유출을 원천적으로 막을 수 있는 동형암호 기반 분석 기술이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사장)는 "삼성SDS는 다양한 클라우드 환경의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데이터를 아우르는 엔드 투 엔드(End-to-End)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신기술을 적용한 최고 수준의 보안 서비스로 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고객의 고민을 해결해 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