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대웅제약, 안구건조증 신약 미국 임상 3상 개시
한올바이오·대웅제약, 안구건조증 신약 미국 임상 3상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한올바이오파마는 대웅제약과 공동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신약 'HL036'의 미국 임상 3상 시험을 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임상 3상 시험에서는 안구건조증 환자 630명을 두 그룹으로 나눠 HL036과 위약을 각각 투약, 신약 후보물질의 효능과 안전성을 비교·평가한다. 미국 내 11개 임상시험기관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한올바이오파마에 따르면 HL036은 눈물이 부족하거나 지나치게 증발해 안구 표면이 손상되고 자극감, 이물감 등의 증상을 느끼게 되는 안구건조증을 치료할 수 있는 바이오 신약이다. 안구에서 염증을 유발하는 TNF 알파를 억제하는 식으로 증상을 개선하도록 개발됐다. 한올바이오파마와 대웅제약이 50대 50으로 공동 투자한 첫 번째 바이오 신약 프로젝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