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한국뉴욕주립대와 패션 산학협력 MOU
한세실업, 한국뉴욕주립대와 패션 산학협력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 한국뉴욕주립대학교의 패션 분야 산학협력 MOU를 맺은 이향미 한세실업 상무(왼쪽 다섯째)와 김종수 한국뉴욕주립대 부총장(왼쪽 여섯째)이 인턴쉽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학생 등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세실업) 
7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 한국뉴욕주립대학교의 패션 분야 산학협력 MOU를 맺은 이향미 한세실업 상무(왼쪽 다섯째)와 김종수 한국뉴욕주립대 부총장(왼쪽 여섯째)이 인턴쉽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학생 등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세실업)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한세실업은 7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 한국뉴욕주립대학교(SUNY Korea)에서 패션 분야 산학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맺고, 한국뉴욕주립대가 운영 중인 패션스쿨 FIT(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 학생 6명에게 8~12주간 인턴십 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준다. 

한세실업에 따르면, FIT는 세계 5대 패션 전문대학 중 하나로 캘빈 클라인이나 마이클 코어스 같은 유명 디자이너를 배출했다. 이향미 한세실업 연구개발(R&D) 본부 상무는 "FIT 학생들은 2년간 패션 분야 이론뿐 아니라 실무 지식과 경험을 쌓았고 외국어와 컴퓨터 활용 능력도 뛰어나다고 들었다. 이번 MOU가 한세실업은 물론 학생들의 진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2012년 개교한 한국뉴욕주립대는 학부와 대학원 과정을 모두 갖췄다. 35개국에서 온 학생 1000여명의 재학 중이다. 학생들은 미국 뉴욕주립대(SUNY) 시스템에 속한 64개 대학 중 스토니브룩과 FIT의 7개 학위 프로그램을 인천 송도에서 듣는다. 졸업하면 미국 대학 학위를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