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BPW골드어워드' 수상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BPW골드어워드'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자리부터 육아 지원까지, 여성이 행복한 일터 만들기 앞장 공로" 
19일 서울 중구 소공로 플라자호텔에서 '25회 BPW 골드 어워드(Gold Award)'를 받은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이사(오른쪽)가 이정희 (사)전문직여성 한국연맹(BPW KOREA) 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19일 서울 중구 소공로 플라자호텔에서 '25회 BPW 골드 어워드(Gold Award)'를 받은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이사(오른쪽)가 이정희 (사)전문직여성 한국연맹(BPW KOREA) 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롯데홈쇼핑)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이사가 여성친화적 기업문화 조성과 여성 리더 육성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대표는 19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외교통상부 산하 비영리사단법인 전문직여성 한국연맹(BPW KOREA)으로부터 25회째 'BPW 골드 어워드(Gold Award)'를 받았다. 

1993년 제정된 BPW 골드 어워드에 대해 20일 롯데홈쇼핑은 "사회 각 분야에서 여성지위 향상과 고용 창출에 기여했거나, 여성에게 균등한 기회를 부여하며 남녀차별 구조를 타파한 기업체 및 공공기관, 또는 개인에게 매년 수여하는 상"이라고 설명했다.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이 대표는 여성의 사회적 참여와 지위 향상을 위해 노력한 점을 평가 받아 올해의 수상자로 뽑혔다. 

지난해 12월 기준 롯데홈쇼핑 임직원 중 여성 비율은 56%. 특히 최근 4년간 공채 신입사원 중 여성 비율은 60%에 달한다. 과장급 이상 여성 간부 비율은 37%지만, 올해 간부 승진자 중에선 여성이 40%를 넘었다. 이는 우리나라 기업체 평균보다 훨씬 높은 편이다. 

고용노동부 산하 적극적 고용개선조치 전문위원회에서 지난해 10월31일 발표한 '2018년도 적극적 고용개선조치 분석 결과'를 보면 총 2146개사(공공 338, 지방공사·공단 43, 민간 1765)의 여성 고용 비율은 38.18%, 관리자 비율은 20.56%였다.  

롯데홈쇼핑은 여성 임직원이 맘 편하게 일할 수 있도록 돕는다. 예비맘 케어 제도를 통해 난임시술비는 물론, 축하 선물과 간식을 지원한다. 임신 시 2시간 단축 근무와 경력단절 여성을 위한 취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 건강관리를 돕는 전담 간호사의 회사 내 상주도 빼놓을 수 없다. 이완신 대표는 "앞으로도 여성 인재에게 사회참여 기회를 부여하고, 능력과 자질이 있다면 누구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