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3040 대졸 경단녀 특화채널 확대
DB손보, 3040 대졸 경단녀 특화채널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B손해보험)
DB손해보험은 3040 경단녀가 소속한 특화채널을 강화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DB손해보험)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DB손해보험은 30~40대 경력단절여성 특화채널 확대한다고 19일 밝혔다. 일반 설계사 채널과 교육, 운영을 차별화하고 경력단절 여성을 금융전문가로 키워 회사 최고의 엘리트 조직으로 활성화하겠다는 취지다.

DB손보는 지난 2014년 대졸 경단녀 특화채널인 LD(Life Design)지점을 오픈, 현재 3개 지점 소속 150여명이 활동 중이다. 올해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DB손보 관계자는 "LD지점의 미래인재양성 프로그램은 업계에서도 유명하다"며 "신입에게 양질의 DB제공, 특화교육과정 운영, 체계적인 활동관리 등 기존 설계사 채널과 달리 차별화를 시도하는 점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육아박람회, 재테크박람회, 산모교실, 여성운전자클래스 등에 참가해 고객상담도 하고 있다. 업계 트렌드를 선도하며 SNS마케팅 과정, 이미지&메이크업 컨설팅, 외부강사 특강, 심리유형검사, 프로필 사진촬영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자녀 케어가 필요한 경우 근무 시간이 유연하고 자율퇴근이 가능하다. 지점 내 어린이 놀이시설을 갖추고 있고 정기적으로 패밀리데이를 운영해 자녀와 함께 직업체험, 금융교실 등의 시간을 갖는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결국은 실적 위주의 운영을 하는 타사의 특화조직과는 달리 당사는 활동할 수 있는 양질의 DB를 안정적으로 제공하고, 개인별 맞춤 트레이닝을 통해 업무역량을 높이는데 주력한 것이 성공 요인"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