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협회, '철의 날' 맞아 유공자 포상 신청 접수
철강협회, '철의 날' 맞아 유공자 포상 신청 접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철강협회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한국철강협회가 오는 6월 9일 '제 20회 철의 날' 을 맞이해 철강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 추천을 받는다고 14일 밝혔다. 

포상대상은 철강제조 및 판매, 연구기관 등 철강관련 분야에서 3년 이상 근무하고, 철강산업 발전을 위해 공헌한 자다. 포상부문은 △철강경영발전 △철강무역통상 △철강 신수요 개발 △철강인사노무 △철강환경·안전·에너지 △철강기술 및 기능발전 △철강 정보화 △철강 자원재활용 △기타 철강발전부문 등이다. 

신청기간은 2월 21일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철강협회 홈페이지 또는 철강협회 기획홍보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철강협회는 지난 2000년 국가기간산업인 철강산업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기 위해 현대식 고로에서 쇳물이 처음 나온 날인 6월 9일을 철의 날로 제정, 매년 기념행사와 모범 철강인을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한편 한국비철금속협회도 6월 3일 '제 12회 비철금속의 날'을 맞이해 비철금속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 추천을 받는다.

포상대상은 비철금속 관련분야에서 3년 이상 근무하고, 비철금속산업 발전에 기여 및 공헌한 자로 신청기간은 2월 22일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비철금속협회 홈페이지 또는 비철금속협회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