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15년 만에 CI 컬러 체계 개편·
동국제강, 15년 만에 CI 컬러 체계 개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동국제강은 15년 만에 CI(Corporate Identity) 컬러 체계를 개편했다고 12일 밝혔다. 

동국제강은 "기존 CI는 동국제강 창립 50주년이었던 2004년, 채도가 높은 파랑색과 빨강색이 메인 컬러로 지정해 제작했으나 CI를 적용하는 제작물 범위가 점차 넓어짐에 따라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15년 만에 개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변경된 CI를 기존 컬러 계열로 유지하는 대신 제작물에 적용 시 조화롭고 세련된 느낌이 들도록 채도를 낮췄다.

두가지 컬러는 동국제강을 상징하는 색으로서 '동국 블루(Dongkuk Blue)'와 '동국 레드(Dongkuk Red)'란 이름이 붙여졌다. 동국블루는 동국제강의 투명성과 자신감, 품격을 나타내고 동국레드는 자부심과 열정, 의지, 노사간 화합과 결속을 의미한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이 두 가지 색의 조합은 외부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영속적으로 발전하는 동국제강의 기업상을 상징한다"며 "변경된 CI는 향후 그룹사 통합 문서 양식과 기업 소개 브로슈어, 제품 카탈로그, 홈페이지, 명함, 사무용품, 기념품, 공장 사인물 등 다양한 제작물에 사용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