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상장 계열사에 감사위원회 설치···"투명성 제고"
한미약품, 상장 계열사에 감사위원회 설치···"투명성 제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송파구 한미약품 본사 전경. (사진=한미약품)
서울 송파구 한미약품 본사 전경. (사진=한미약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한미약품그룹이 상장 계열사에 감사위원회를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업무와 회계 감독권을 가진 위원회를 통해 경영 투명성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결정에 따라 한미약품그룹 지주사 한미사이언스와 계열사 제이브이엠에 감사위원회가 구성된다. 한미약품은 이미 감사위원회를 뒀다. 한미약품그룹 측은 한미약품과 한미사이언스, 제이브이엠의 경우 직전연도 말 자본총액이 2조원 미만이기 때문에 감사위원회 의무 설치 대상이 아니지만, 합리적이고 투명한 경영, 균형감 있는 의사결정을 위해 도입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그룹 관계자는 "모든 시스템을 선진화하고, 투명한 감사를 통한 신뢰 경영에 한 걸음 더 다가서려는 조치"라며 "글로벌 신약 개발과 투명한 경영으로 소비자들 신뢰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