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롯데푸드 '파스퇴르 속편한 쾌변'
[신상품] 롯데푸드 '파스퇴르 속편한 쾌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푸드 '파스퇴르 속편한 쾌변'. (사진=롯데푸드)
롯데푸드 '파스퇴르 속편한 쾌변'. (사진=롯데푸드)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롯데푸드가 복통 걱정을 덜어주는 요구르트를 내놓았다. 롯데푸드는 유당분해 특허출원공법을 적용한 '파스퇴르 속편한 쾌변'을 선보였다고 11일 밝혔다. 

롯데푸드에 따르면 유당불내증은 유당분해효소가 제대로 기능하지 않아 소장에서 유당을 분해하지 못하고, 가스, 설사, 복부팽만감, 복통 등 불편을 겪게 되는 증상이다. 

속편한 쾌변에는 롯데중앙연구소에서 특허 출원한 락토프리 공법이 적용됐다. 이는 남아 있는 유당까지 분해해 유당불내증이 있는 사람도 장이 편안하게 요구르트를 즐길 수 있다. 

유산균 LP299V도 한 병당 15억 마리 이상 들어 있다. 이 유산균은 스웨덴 프로비사(社)가 개발한 스웨덴 판매 1위 특허 유산균이다. 식이섬유는 1일 권장량 30%를 충족하는 7500mg가 들어있으며, 지방 함량은 기존 제품보다 60% 낮췄다.

한편 롯데푸드는 기존 쾌변 요구르트 4종도 유산균 효능을 강화시켜 재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