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산, 금강산에서 창립 20주년 행사
현대아산, 금강산에서 창립 20주년 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배국환 현대아산 사장이 금강산 현지 정몽헌회장 추모비에서 열린 '현대아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낭독하고 있다.(사진=현대아산)
8일 배국환 현대아산 사장이 금강산 현지 정몽헌회장 추모비에서 열린 '현대아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낭독하고 있다.(사진=현대아산)

[서울파이낸스 서예진 기자] 현대아산이 창립 20주년을 맞아 8~9일 이틀 동안 북한 금강산 현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현대아산은 8일 오전 10시께 배국환 사장 등 20여 명이 강원도 고성군 동해선 남북출입사무소를 거쳐 육로로 방북했다고 밝혔다.

금강산 현지에 도착한 현대아산 관계자들은 창립 기념식을 한 뒤 금강산 관광 코스 가운데 한 곳을 돌아볼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저녁에는 기념 만찬을 진행하는데 이 자리에는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등 북측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현대아산 측은 그러나 북측에서 누가 참석할지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은 이번 방북에 참여하지 않았다.

현대아산은 지난 1998년 금강산관광이 시작된 이듬해 2월, 현대그룹의 남북경협사업 전문 계열사로 창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