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에티오피아 서비스 인재 양성 '박차'
LG전자, 에티오피아 서비스 인재 양성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 아프리카서비스법인서 서비스 교육
학생들이 LG 시그니처 세탁기를 수리하는 방법을 설명 듣고 있다.(사진=LG전자)
학생들이 LG 시그니처 세탁기를 수리하는 방법을 설명 듣고 있다.(사진=LG전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G전자는 최근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 위치한 'LG-코이카(KOICA) 희망직업훈련학교'의 우수 학생 7명을 선발해 해외연수를 보냈다고 7일 밝혔다.

선발된 학생들은 일주일 동안 두바이 LG전자 중동 아프리카서비스법인에서 서비스를 교육을 받았다.

이번 연수에 참여한 학생들은 LG전자가 판매하는 주요 제품 수리 교육과 두바이 현지 서비스센터에서 서비스 실습을 받았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LG전자는 에티오피아 우수 인재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두바이의 중동 아프리카서비스법인에서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 이곳에서 근무하는 서비스 명장들은 에티오피아에서 '서비스 명장 기술 특강'을 하며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단편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페루자' 실제 주인공인 페루자 씨에게 올해 초부터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페루자'는 한국 방송을 보며 자유로운 삶을 동경하고 꿈을 키운 페루자 씨가 에티오피아의 풍습인 조혼을 거부하고 자신의 삶을 열심히 사는 모습을 다룬 다큐멘터리다.

LG전자는 페루자 씨를 응원하기 위해 비정부기구(NGO)인 월드 투게더와 함께 향후 2년간 장학금과 LG전자 에티오피아지점에서 인턴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박상현 LG전자 중동 아프리카서비스법인장은 "뛰어난 기술과 비결을 갖춘 서비스 인재를 양성해 중동 아프리카 지역의 서비스 품질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